검색

signpost


달라이 라마께서 인도의 다람살라에서 중국의 한 감옥에서 풀려난 티베트 승려를 친견했을 때의 일이라고 한다. 그동안 얼마나 고생이 심했느냐는 물음에 승려가 잔잔한 미소를 띠며 대답했다고 한다. "하마터면 저들을 미워할 뻔했습니다그려!" 그러곤 무릎 위에 올려놓은 승려의 두 손이 가만히 떨렸다.

- 이시영, '친견'

#라비린토스 #labyrinthos #이시영 #친견

© Labyrinthos